일산백병원 개원 23주년 · 백병원 창립 81주년 기념식 개최
- '장기근속자 123명 · 모범직원 47명' 포상, '보직자 · 승진자' 발령자 수여
- 학술상 시상 '최우수 학술상 이윤석 교수 · 최다논문상 최준영 교수' 표창

 

[사진] 일산백병원은 6월 7일 병원 대강당에서 개원기념식을 열고 장기근속자, 모범직원, 학술상 수상자 등에게 표창장과 포상금을 수여했다.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원장 이성순)이 6월 7일 병원 대강당에서 일산백병원 개원 23주년, 백병원 창립 81주년 및 인제대학교 개교 43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성순 원장은 이날 기념식에서 장기근속자 123명(▲35년 3명 ▲30년 8명 ▲25년 1명 ▲20년 33명 ▲15년 28명 ▲10년 50명)에게 표창장과 포상금을 수여했다. 또 직원들의 추천을 받아 47명을 선정해 모범상을 수여했다.   
 
이성순 원장은 보직자와 승진자에게도 발령장을 수여했다. 6월 1일 임상연구센터장으로 임명된 이비인후과 조재근 교수와 승진 교직원 51명(5급 11명, 6급 40명)에게 발령장을 전달했다.
 
'학술상' 시상식도 가졌다. 최우수 학술논문상에는 소화기내과 이윤석 교수가, 최다 학술논문상에는 정형외과 최준영 교수가 수상했다. 전공의 학술논문상에는 성형외과 오요한, 안과 고은진 전공의가, 간호사 학술논문상에는 이나연 선임간호사가 선정돼 표창장과 포상금을 받았다. 일산백병원은 올해부터는 모든 직원을 대상으로 학술상 심사를 확대해 연구 활동을 독려하고 있다. 
 
이성순 일산백병원 원장은 "직원들의 노력 덕분에 개원 초에 비해 병원의 외형뿐만 아니라 진료와 연구, 의료서비스 모든 부분에서 성장했다"며 "병원을 위해 묵묵히 헌신해 온 모든 직원에게 감사와 존경을 표한다"고 밝혔다. 

글: 일산백병원 홍보실 송낙중

 

일산백병원 이성순 원장이 모범직원을 선정해 표창장을 수여했다.
일산백병원 이성순 원장이 승진 교직원에게 발령장을 수여했다.
일산백병원 이성순 원장이 장기근속자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일산백병원 이성순 원장이 학술상 수상자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모범상 수상자 대표> (왼쪽부터)김재현 이송기사, 외과 정성민 교수, 내과 김법창 전공의, 이성순 원장, 관리부 황진호 대리, 간호부 선임간호사 권해경, 문수빈 조무요원
<승진발령자 대표> (왼쪽부터)간호부 손은영 과장, 이성순 원장, 병리과 조혜진 병리실장, 진단검사의학과 유춘성 의료기사
<학술상 수상자> (왼쪽부터)소화기내과 이윤석 교수, 정형외과 최준영 교수, 이성순 원장, 안과 고은진 전공의, 간호부 이나연 간호사
<장기근속자 대표> (왼쪽부터)원무부 홍준석 과장, 영상의학과 박태환 과장, 진단검사의학과 조종래 교수, 이성순 원장, 간호부 최성호 조무사, 간호부 최순향 과장, 약제부 홍종예 차장

+ Recent posts